항암치료 단계 식사

항암치료 단계 식사 어떻게 먹어야 할까요

인체에서 계속 번식되어 장기를 파괴하는 것을 종양이라고 하며
그 중에서도 번식력과 전이성이 높아 생명에도
위협이 될 수 있는 것을 악성종양이라고 하죠.

이러한 악성종양을 흔히 암이라고 하는데요,
암은 다른 장기로 퍼지기도하고 치료 과정이 힘들고 어려우면서
예후가 좋지 않은 경우가 많아 두려워하는 질병입니다.

암에 걸리게 되면 그에 따른 적절한 치료를 받게 되는데
오늘은 이러한 항암치료 단계와 항암치료 단계
식사에 대해 알려드리도록 하겠습니다.

항암치료
항암치료는 암의 발생을 예방하거나 암세포의 성장을
막는 치료를 말하는데요,

가장 많이 사용하는 방법은 수술과 항암 화학요법,
방사선치료가 가장 대표적입니다.

항암치료는 암의 종류와 위치, 진행단계, 전이 유무,
환자의 상태 등에 따라 단계가 다르게 진행된다고 하죠.

항암 치료는 각각 어느 정도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지만
치료를 통해서 얻을 수 있는 이익이 크기 때문에
이러한 항암치료를 권장하고 있다고 합니다.

1. 수술
고형 종양에 제일 적합한 방법으로 많은 암을 치료하는
목적으로 진행된다고 하는데요,

일반적으로는 근치적 수술이 진행되며 악성종양을 둘러싼
원발병소와 림프절을 모두 제거하는 것을 말합니다.

또한 종양의 크기나 침입 정도가 깊은 편이라면 광범위한
부분을 절제하는 것으로 암을 완전하게 제거하는
수술을 진행하게 된다고 합니다.

가장 흔한 부작용은 수술부위의 통증과 감염, 발열 등의
증상이 나타날 수 있다고 합니다.

2. 항암화학요법
항암화학요법은 약물을 정맥에 삽입하여 투여하는 정맥주사와,
근육/피하에 항암제를 주입하는 근육/피하주사,

또는 약으로 복용하는 경구투여 방법이 있는데요,
이러한 항암화학요법은 통증이나 기타 다른 여러 문제를
일으킬 수 있는 종양의 크기를 줄이는데
사용이 가능하며 여러 암의 치료로 사용될 수 있다고 합니다.

암세포을 파괴함으로써 재발을 막는 완치를 가장 큰 목적으로
두고 있으며 방사선 치료 전에 종양의 크기를 줄이기 위해
보조적인 치료로도 사용됩니다.

빠른 속도로 성장하는 이상증식세포를 공격하여
암을 치료하는 것이지만 그렇기 때문에 빠르게 자라나는

위장의 점막이나 모발, 골수 등의 세포에도 영향을
줄 수가 있어서 관련된 부작용이 발생할 수 있지만
보통 치료가 완료되면 완화된다고 합니다.

3. 방사선 치료
방사선 치료는 많은 양의 방사선을 암이 발생한 부위에
노출시켜 암세포를 죽이고 악성종양의 크기를
줄이는 치료라고 하는데요,

용량이 큰 방사선요법은 암세포의 성장을 저하시키거나
죽이는 역할을 하는데요,

이렇게 손상된 DNA로 인해 암세포는 분열이 중단되거나
죽는다고 합니다.

세포는 방사선을 받게 되면 후에 세포가 분열을 할 때
죽게 되고 일부는 세포노화로 인해 사멸되게 되는데요,

이 때 정상조직 또한 방사선에 노출되면 영향을
받을 수 있지만 정상조직은 시간이 지나면

회복이 되는 반면 종양조직은 방사선을 받게 되면
회복이 충분히 불가능하게 된다고 합니다.

항암 치료 식사(혈액암에 좋은 음식)
암 투병을 하는 환자들은 보통 영양상태가 좋지 않는
경우가 많다고 하는데요,

특히 항암치료를 받으면서 여러 약물을 투여 받거나
방사선 등을 통해 체력이 많이 떨어지기도 하고

식욕상태나 영양소를 소화하고 흡수하는 기능을
저하시키기 때문이라고 하죠.

영양상태가 좋지 않다면 항암을 받으면서 발생할 수 있는
부작용이 더 많이 나타날 수 있기 때문에
치료의 효과도 감소할 수 있고 더욱 힘들다고 하죠.

그래서 항암치료 단계 식사를 하기 위해서는 음식을
가려먹는 것 보다는 충분한 영양상태를 유지하기 위해
골고루 잘 먹는 것이 중요하다고 합니다.

매끼에 고기나 생선, 달걀, 두부 등과 같은 단백질이
풍부한 식품을 곁들여 먹는 것이 좋으며,

소화 기능이 떨어지거나 음식을 섭취하는 것이 힘들어서
한 끼에 먹는 식사량이 적다면 간식을 먹는 것도
도움이 될 수 있고,

특정한 음식을 가리는 것 보다는 환자 개인의 기호에 따라
식단을 구성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또한 되도록 위생에 신경을 쓰는 것이 좋아서 교차오염이
발생할 수 있는 조리 과정에서는 칼과 도마를 나누어
사용하는 것이 좋으며 재료 또한 신선하고
깨끗한 음식을 사용하는 것이 좋다고 합니다.

오늘은 항암치료 단계 식사에 대해 알아보았는데요,
암을 치료하기 전에 암 환자라는 사실 자체만으로도
혼란스럽고 두려운 분들이 많을 것 같은데요,

앞으로 받을 치료에 대해 미리 알아두고 여러 치료의
장단점을 잘 이해하고 의료진과 충분한 상의를 한다면
가장 적합한 치료를 찾을 수 있을 것이고 의료 기술은

계속 발전하여 효과를 높이면서 부작용을 최소화
할 수 있는 치료 방법을 계속 연구 중이라고 하니
너무 겁 먹지 않으셔도 될 것 같습니다.